Posted
Filed under 라식사신기 (라식센터)

 1남 2녀 중 막내로 태어난 저는 언니, 오빠의 영향을 받아서인지 유독 한글을 일찍 깨우치게 되었습니다. 동화책을 읽는 게 너무나 즐거웠던 그 때 제 나이 4살이었지요. (요즘은 평범한 얘기지만 그때 당시에는 핫이슈♪♩~)
 
그때가 불행의 시작인지도 모른 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치원 시절(친구와 함께)



참고: 안경없이 1.0을 보는 시력을 정상시력이라
     하고 근시는 원거리가 안보이는 것을 말합니
     다.
     근시는 '-'로 표기하고, 오목렌즈를 착용해야
     원거리를 잘 볼 수 있습니다.
      안경 도수는 'Diopter'라고 하고 수치가
     높으면 높을수록 안경은 두꺼워 집니다.
     (-1, -2, -3...으로 갈수록 렌즈가 두꺼워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딩 2년 (언니와)

 제가 어릴 때만 해도 안경 쓴 초등학생이 별로 없었어요. 저도 제가 시력이 안 좋은지 몰랐습니다. 어려서 키가 컸던 저는 초등 2년 때 뒷자리에 앉게 되었는데 칠판 글씨가 보이지 않는다는 걸 알았습니다. 시력을 재러 안과에 가니 0.2밖에 안 보이는 거에요.ㅜㅜ -2diopter만 들어가도 시력판의 0.1 이 안 보이는 사람이 많습니다.

 저는 처음부터 -3diopter안경을 썼던 걸로 기록이 남아 있더라고요.. 아무튼 초등 2학년 때부터 안경을 썼는데, 제가 제일 부러웠던 사람은 안경을 안 쓰는 사람이 아니라 칠판 글씨 볼 때만 안경이 필요한 사람이었을 정도로 전 안경이 없으면 아예 생활이 안됐어요.
 제 5학년 때 같은 반 친구가 '안경 원숭이'라는 별명을 지어 주었어요. (이름이 좀 별로여서 그렇지 사실 좀 귀엽지 않나요?~)

그 때는 잠자리 안경 (옆에 사진에 있는 안경)이 많을 때여서 어쩔 수 없는 별명이였죠.




                       (안경잡이가 나을 뻔 했어요 ㅜ.ㅜ)
                        중학교 때 소프트 렌즈를 시도했는데 어린 나이에
                       렌즈를 낀다는 게 관리하기가 쉽지 않더라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딩 3년 (뺑뺑이안경)

 그 뒤로도 시력은 계속 떨어졌고 급기야 고 3때는
-9D까지 나빠졌답니다
.(자랑이냐?!) 제 눈이 그렇게 작은 눈이 아닌데 안경이 뺑뺑 돌아서 눈이 콩알만해 보였었죠, 그치만 콧대는 살더라고요. ㅋㅋㅋ  
대학 가자마자 렌즈만 꼈고 가끔은 잘 때도 끼고 자는 등 관리가 엉망이었어요.
 소프트 렌즈가 그냥 두면 삐쩍 마르잖아요.. 그래서 자기 딴에도 살겠다고 내 눈의 물을 빼앗아 가니 전 눈이 얼마나 뻑뻑했겠어요. 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직딩 10년 차

  간호과를 졸업하고 김안과 병원에 입사하게 되었지요. 환자들이 무거운 안경을 벗고 새로 태어 난 것 같다고 좋아하는 모습을 보고, '나도 꼭 하고 말 테다~~’ 하고 2000년도에 라식 수술을 받았답니다. 안경 벗는 게 소원이라 제발 수술이 됐으면 좋겠다고 빌었던 덕택일까요? 지성이면 감천이라고 다행히 그 높은 도수를 깎을 수 있을 만큼 각막 두께가 두꺼웠어요.
 남들은 ‘난 시력이 나빠서 시계 바늘이 안보여’ 라고 말 할 때 저는 ‘ 난 그 벽에 붙어 있는 게 시계인지 액자 인지도 모를 정도야.’ 이런 상태였다가, 라식 수술 받고 집에 가는 길에 교통 안내 표지판이 보이는 게 얼마나 감격스러웠는지..(수술 할 때 협조를 잘 해야 시력 예후가 좋다는 말을 듣고, 잘 보여야 한다는 일념아래 눈만 마취한 애가 전신 마취 한 애처럼 목숨 걸고 했답니다.)


 다음 날 아침 눈을 떴는데 잘 보여서 또 렌즈 끼고 잤나 보다 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 지금 뭘 하고 있을까요?
전 라식 센터에서 라식 상담을 하고 있어요.
제가 고도 근시였기에 경험했던 일들을 기억하며, 수술 전 검사를 하러 오시는 분들에게 ‘어머, 저 만큼이나 많이 나쁘시네요~ 수술이 됐으면 좋겠어요…’ 라고 말하곤 하죠. 그치만 도수가 높을수록 각막이 많이 깎이기 때문에 수술이 안되는 경우가 많아서 같이 속상해 한답니다.

 안경을 벗으니 얼굴도 환해지고 마음도 밝아지는 것 같고..^^ 수술 후 한 달 뒤 바로 수영 강습을 받았어요.
그 동안 찜질방가서 안경 쓰고, 놀러 갈 때마다 챙겼던 그 무수한 렌즈 용품들에서 해방되었죠.
 이런 자유로움을 우리 고객들도 느꼈으면 하는 바람으로 열심히 검사와 상담을 하고 있답니다.
오른쪽:지영 - 라식한 사람
가운데:주연-원래 시력 좋은 복받은 사람
왼  쪽:경진-라섹한 사람


          함께 누려 보실래요? 속이 시원해 지실 거에요~~

2009/09/15 11:46 2009/09/15 11:46
한때는 테리우스 ^^;

그래요, 사실 항간에 라식등의 부작용이 너무 크게 알려져서 많은 분들이 수술을 주저하시지요.
하지만 저도 수술을 받아 보니 너무 좋더라구요,
문제는 본인의 눈 상태가 수술에 적합한 눈인가 하는 것이지요.

이름도 알 수 없는 여러가지 수술법이 있다고 떠들어 대지만,
사실 어떤 수술법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본인의 눈 상태가 가장 중요하다는 말씀입니다.

정확한 검사를 통해 안전함이 검증 된 후에 수술을 받으시는 것...

속시원하게 세상을 보기 위해 가장 중요한 과정이랍니다^^

위드강

병원에 근무하면서도 라식하신분들 부러운 눈으로만 쳐다봐야하는 전...돗수가 더 나빠 라식,라섹은 꿈도 꿀 수 없고, ICL은 아직 어린 아들딸 때문에 두렵고...ㅋㅋㅋ
애들 더 키운 후 저도 꼭 ICL수술을 해서 아침에 잠을 깼을 때 뿌옇게가 아닌 환하게 잘 보이는 삶을 살고 싶어요 ㅋㅋ

교환소녀

라식라섹센터에 계신 선생님들은 모두 원래 시력이 좋으신 분들인줄 알았어요..^^..

갓파쿠

라식 하신 분들은 진짜 다시 태어나시는 거 같아여~외모두 마음두~

Dr.jk

원래 시력좋은 복받은 사람..ㅋㅋ
저도 라섹 너무 하고 싶은데 꼭 시간내서 검사받아봐야겠네요!!!

고기반찬

저도 눈이 나쁜데 조만간 검사받으러 가야겠네요.
직접 해보신 분이라니까 설명도 잘해 주시겠줘.
재밌게잘 읽었습니다.

ㅇㅇ

라식은 안경을 벗게 해주는 매우 좋은 수술임에도 불구하고 수술 후 관리도 중요할것 같드라구요.

그래서 물어 보는데요..(좀 끔직한 상황이지만 -.,-)

라식은 각막 절편을 만드는 수술이지 말입니다.

근데 각막 절편이 이탈 될 경우(절편이 부분적으로만 좀 벗겨(?)진다던가 아니라 이탈해서 땅에 떨어졌을경우)에 그 절편을 잃어 버려서 그냥 병원에 간 경우를 상정해보면요...그래서 각막 절편 없이 시력을 회복해야 하는 상황이라면, 그래도 실명까지는 이르지 않나요, 아니면 실명을(;;;) 해버리나요? 어디서 글 보면,, 절편 밑 부분의 각막 부분에도 도수가 있기 때문에 실명 까지는 하지 않는다고 하던데... 아니면 사람마다 다르나요?(이런 답변이 젤 애매한데;;;;)

물론 이런 경우가 일어날 확률은 0.1%도 되지 않을 거라는 걸 알지만..이론적으로 알고 싶어서요..

라식한지 3년차나 된 사람이 갑자기 궁금해져서 글 올려 봅니다 헤헤..위엣 글 주제와는 좀 맞지 않는 것 같으나 최근 글이라 답변을 잘 해주실거 같아서 송구하게 물어 봅니다 ;;

good

라식한지 3년이 되었다면 님께서 염려하시는 그런 일은 거의 일어나지 않습니다. 절편이 눈에서 분리되는 경우는 수술중간에 발생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때문에 이미 눈에 잘 부착된 절편은 손으로 잡아 뜯어내지 않는 한 눈에서 분리되어 땅바닥에 떨어지는 일은 없답니다.
다만 심하게 주먹에 맞는다던지 야구공에 눈을 심하게 다치면 절편이 약간 뒤틀릴수는 있지만 눈에서 분리되어 없어지는 일은 발생하지 않지요.
만약에 기적이 일어나서 3년이 지난다음에 손톱으로 절편을 뜯어냈다면, 또는 어떤 이유에서건 절편이 눈에서 분리되어 땅에 떨어졌다면 바로 주어서 식염수에 담근다음 빨리 안과로 가셔서 응급처치를 하시면 회복될수있습니다. 그리고 진짜로 최악의 경우 절편을 분실했다 하더라도 실명에까지는 이르지 않기때문에 너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된답니다.
아는게 병이라고 너무 많은 것을 알고계시네요.
가끔은 해결할수없는 걱정은 잊고사시는 것도 건강에 도움이 된답니다.
감사합니다.

후시딘

안녕하세요~^^저도 라식한지 이제 2년이 좀 넘었습니다! 요근래 비문증이 생기고 빛번짐과 눈부심이 갑자기 심해졌는데 혹시 라식으로 인한 부작용인지 걱정이 많이 되네요

동네건달

옆집eye 블로그 관리자입니다.
라식후 불편함이 생기셨다면 가까운 안과를 찾아 눈 상태를 확인하시는 것을 추천해드립니다.

후시딘

안과에 가봤는데 안구건조증이 좀 심하다구 하셨어요ㅠㅠ 그외별다른말씀은 안하시구요..갑자기 눈부심이랑 빛번짐이 심해진게 제가 산동검사를 하고 나서부터였는데 산동검사를 제가 2달동안 20번정도를 했거든요;; 그래서 그럴수도있나요?ㅠㅠ 빛번짐이너무심해져서밤에너무불편해요

동네건달

옆집eye 블로그 관리자입니다.
산동검사는 눈안쪽 망막을 보기 위해 시행하는 검사로 비문증이 생겼다고 하셨으니 망막을 비롯 눈 안쪽 확인을 위해 하신 것 같습니다. 산동검사 자체로 문제가 생긴다고 보긴 어렵겠죠.
일단 전 의사가 아니어서 전문적인 상담은 어렵습니다. 좀더 자세한 상담이 필요하시면 저희 병원 상담란을 이용하시거나 꼭 저희 병원이 아니라도 기존 다니시던 병원외에 다른 병원에 내원하셔서 확인해보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로그인][오픈아이디란?]
Powered by Textcube 1.10.8 : : Tempo primo
Persona skin designed by inureyes, bada edited by LonnieNa, bad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