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반짝반짝 빛나는 (각막센터)
노안교정 수술용 새로운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소개합니다. 
세월의 흐름에 따른 변화인 “노안”의 극복을 위해 여러 가지 안과적인 수술방법들이 시도되어왔다. 각막내 특수렌즈 삽입, 라식,라섹수술의 변형을 통한 노안수술에서 현재 노안교정수술로 대표되는 것은 백내장 수술과 함께 시행하는 다초점인공수정체삽입수술이 대세이다. 

노안으로 조절력이 떨어진 수정체를 제거하고 젊은 때처럼 조절력이 완벽한 상태의 수정체는 아니지만 어느정도 중거리와 근거리를 볼 때 안경의 의존도를 줄여줄 수 있는 장점이 있는 것이 노안교정용 다초점인공수정체이다. 하지만 현재 다초점인공수정체에는 크게 2가지 한계점이 있다. 

첫번째로 젊을 때처럼 모든 거리를 아주 선명하게 좋은 시력을 질을 유지하며 볼 수 있는 렌즈는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또한 다초점 인공수정체는 모든 사람들이 다 적용할 수 있지는 않으며, 일반인공수정체보다 안구에 광학적인 상태, 예를 들어 각막상태, 망막상태, 동공반응상태 등에 따라 다른, 좀 더 민감한 결과를 나타내므로, 다른 질환이나 이상이 없는 경우에 결과가 좋다. 

두번째로 다초점인공수정체의 원리가 인공수정체를 통과하는 빛을 거리별로 나누고 분산시켜 각각의 거리별 초점을 만들어 주기 때문에 발생하는 빛번짐현상이 있다. 

따라서 현재 지속적으로 개발되는 다초점인공수정체는 시력의 질을 저하시킬 수 있는 빛번짐 현상을 줄이면서 가능한 많은 초점거리를 제공하는 쪽으로 발전하고 있다. 하지만 이 두 가지를 동시에 만족하는 다초점인공수정체의 제작은 현재 불가능하다. 왜냐하면 좀더 가까운 거리를 볼수 있게 할수록 근거리 쪽으로 빛을 더 분산시켜야하는데 이 과정에서 빛번짐은 더 생기기 때문이다. 

최근에 나온 빛번짐이 최소화된 다초점인공수정체인 비비티(vivity) 인공수정체는 빛번짐과 빛소실을 기존에 단초점인공수정체수준으로 유지하면서 아주 근거리는 아니지만, 현대인에서 가장 많이 필요로 하는 중간거리(pc작업, 휴대폰작업, 운전시 네비게이션 거리 등)까지 초점거리를 제공한다. 기존에 빛의 회절현상을 이용한 빛분산원리를 이용하지 않고 아주 미세하게 인공수정체 단면에 단차를 발생시켜 웨이브프론트광학원리를 이용하여 빛의 초점심도를 늘려주는 기술이 사용된 인공수정체이다. 아래 광학실험 그림에서 볼 수 있듯이 기존 단초점인공수정체와 거의 동일한 빛분산정도를 볼수 있다. 실제로 환자분들에게 수술하였을 때 기존 다초점인공수정체에서 느껴지던 여러가지 빛번짐현상들을 안느끼시거나 덜 느끼시는걸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웨이브프론트광학원리로 늘어난 초점심도는 기존에 삼중초점 다초점인공수정체와는 달리 중간에 초점이 끊어지는 영역이 없이 원거리에서 중간거리 사이에 연속적인 빛의 분포를 유지할 수 있게 하였다. 빛번짐이 최소화되어 빛번짐의 우려로 다초점인공수정체를 권하지 못하던 야간운전을 하는 분들에게도어느정도 적용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 

노안극복에 대한 사람들의 욕망은 보다 좋은 인공수정체의 개발로 나타나는 것으로 생각된다. 김안과병원은 환자분들의 노안극복에 보다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새로운 기술의 도입에 앞장서고 있으며,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21/07/15 11:17 2021/07/15 11:17
[로그인][오픈아이디란?]
Powered by Textcube 1.10.8 : : Tempo primo
Persona skin designed by inureyes, bada edited by LonnieNa, bad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