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Filed under 세렌디피티 (녹내장센터)

군디컬 안과 드라마(4): ‘내 눈에 벌레’

안녕하십니까. 김안과병원 녹내장전문의 황영훈입니다.
이번 군디컬 안과 드라마의 주제는 눈에 벌레를 키운 병사의 이야기입니다.

어느 날, 모 부대 상병이 ‘눈에 벌레가 보입니다’라고 진료실을 찾았습니다. 벌레가 보이는 증상의 가장 흔한 이유는 유리체에 생기는 혼탁이나 출혈입니다. 비슷한 증상이라도 모양이나 색깔, 양상에 따라서 원인이 다를 수 있기 때문에 조금 더 자세히 물어봅니다. 발견한지 몇 달 되었고, 모양은 실처럼 생겼다고 합니다. 더 심해지지도 않고, 좋아지지도 않고, 보일 때도 있고, 보이지 않을 때도 있다고 합니다. 여기까지만 들어 봤을 땐 영락 없는 유리체 혼탁에 의한 비문증입니다. 그런데 벌레의 색깔이 하얗다고 합니다. 그리고 거울에서 벌레가 보인다고 합니다.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병사의 눈을 들여다봤습니다. 처음 봤을 땐 특별한 이상이 없어 보였습니다. 유리체나 망막에 이상이 있나 하고 눈동자를 크게 하는 산동제 안약을 넣고 다시 살펴봤습니다. 유리체와 망막에도 별 이상 없습니다. ‘이상하다’ 하고 다시 눈을 들여다보는데 뭔가 꿈틀거리는 것이 보입니다. 아래 사진에서 보이는 것처럼 병사의 말대로 실처럼 생긴 것이 흰동자 위로 살짝 나타났다가 다시 결막낭으로 숨어 들어갑니다. 오랜만에 만나는 녀석이라 반가운 마음에 점안 마취제 넣고 눈 구석구석 훑으며 벌레 사냥을 합니다. 그렇게 꿈틀거리는 녀석을 3마리 잡아냈습니다. 안과의사를 하다 보면 가끔 만날 수 있는 ‘동양안충’입니다. 어릴 때부터 벌레를 좋아했던 저에겐 귀엽고 반가운 손님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양안충은 눈에 서식하는 대표적인 기생충입니다. 주로 강아지나 고양이 같은 동물들의 눈에 살지만 사람 눈에서도 가끔 관찰됩니다. 전염 경로는 아마도 동물을 만졌던 손으로 눈을 비비면서 전염되는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그 병사에게 혹시나 하고 물어봤더니 최근 동물을 만진 적은 없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도대체 어디서 감염된 것일까요? 이런 경우, 같은 생활관에 있는 다른 병사들도 모두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동양안충은 대부분의 경우, 눈의 표면에서 살지만 드물게 눈 속으로 들어가는 경우도 있습니다. 눈 표면에만 있다면 벌레를 모두 잡아내고 눈을 깨끗하게 세척하고 항생제 치료를 추가로 하면 되지만 눈 속으로 들어가면 수술로 벌레를 잡아내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대부분의 부대가 도심에서 벗어나 있고, 집단생활을 하다 보니 병사들에게 여러 기생충이나 전염성 질환의 발생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습니다. 그나마 동양안충은 양반이고 옴이나 호흡기 질환은 부대 전력에 치명적인 피해를 주기도 합니다. 결국, 피곤하더라도 병사들 스스로 위생에 조금 더 신경 쓰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김안과병원에도 동양안충을 가지고 있는 환자가 있습니다. 깊은 산 속에서 지내는 분인데 일 년에 한 번씩 산 밖으로 나와 진료실을 찾으십니다. 그 때마다 다음 사진처럼 여러 마리의 동양안충이 발견됩니다. 산 속에서 무슨 동물을 만나셨던 걸까요? 동물 만지던 손으로 눈을 비비지 마시라고 권유 드렸더니 그저 허허 웃으며 유유하게 사라지셨습니다. 내년에도 또 눈에 벌레를 키워 오실까요? 왠지 기대가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Writer profile
녹내장과 베토벤을 사랑하는 안과의사
2013/10/24 14:21 2013/10/24 14:21

군디컬 안과 드라마(1): ‘서글픈 사시’ 안녕하십니까. 김안과병원 녹내장 전문의 황영훈입니다. 요즘 군디컬(군대 + 메디컬) 드라마 ‘푸른거탑’이 많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병사들이 군대에서 겪는 애환을 유쾌하게 그려내면서 대한민국의 현역 & 예비역 군인들뿐만 아니라 많은 사람들에게 공감을 얻고 있기 때문입니다. 사실 군대 이야기는 대한민국 남성들의 평생 이야기 & 안주 거리입니다. ‘푸른거탑’에 병사들의 군생활 이야기가 있듯 군...

군디컬 안과 드라마(2): 운수 좋은 날 안녕하십니까. 김안과병원 녹내장전문의 황영훈입니다.이번 군디컬 안과 드라마의 주제는 ‘운수 좋은 날’입니다. 어느 날, 모 부대 소속 상병이 갑자기 눈이 흐리게 보인다고 찾아왔습니다. 그 병사의 눈을 검사한 결과, 다음 사진에서 보이듯이 망막의 여러 곳에 출혈이 보였습니다. 마치 피부에 두드러기가 생기듯 망막 여기저기 동글동글한 붉은 출혈이 보입니다. 망막의 여러 곳에 출혈이 생기면 가장 먼저 생각할 수 있...

군디컬 안과 드라마(3): ‘눈은 마음의 등불’ 안녕하십니까. 김안과병원 녹내장전문의 황영훈입니다.이번 군디컬 안과 드라마의 주제는 닫힌 마음을 눈으로 표출한 병사들의 안타까운 이야기입니다. ‘눈은 마음의 등불’… 너무나 유명한 문구입니다. 왜 그런 말이 생겼을까요? 아마도 눈이 ‘세상을 바라보는 창문’과 같은 역할을 하기 때문 아닐까 싶습니다. 눈으로 세상의 어떤 풍경을 바라보느냐에 따라 그 사람의 마음도 달라지겠죠. 눈을 바라보고 있으면 그 사...

건망증 선생님

저를 명의로 만들어준 기생충이지요... 윗 눈꺼풀 속에 있는 것을 면봉으로 싹 긁어서 잡아냈어요... 사실 없는줄 알고 확인시켜드리려고 했던 것인데 벌레가 툭~ 떨어져서 제가 기절할 뻔 했답니다.
환자말은 잘 들어봐야 해요. ... ^^

[로그인][오픈아이디란?]
Powered by Textcube 1.10.8 : : Tempo primo
Persona skin designed by inureyes, bada edited by LonnieNa, bada.